통합검색
HOT! B.O.K | Show | What | | LovE
온 세상이 시끌시끌, 엉덩이가 들썩들썩~♬ 금영노래방앱 출시~!! F T B M

금영 노래방 > 반주곡 검색 > 반주곡 통합검색

반주곡 검색

색인 검색

제목별, 가수별 색인으로 원하는 반주곡 검색할 수 있습니다.



검색 제목별 색인검색 가수 색인검색 일본어검색


반주기 모델별 수록 곡

* '올리버'에 대한 검색 결과입니다.

  • 통합
  • 곡제목
  • 가수
  • 곡번호
  • 작곡자
  • 작사자
  • 가사


반주기 모델별 수록 곡

5

선택 부르기 애창곡 담기
곡제목 검색 결과 리스트
곡번호 곡제목 가수 작곡·작사 출시일 서비스
68690 나쁜 동화
올리버 박석원 작곡
루이 작사
2005.01 2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나쁜 동화

동화책 속
공주들은 왕자 오빠
Kiss me
흉내내기 힘든 그 촌티
이해가 안돼
난 밤의 여신
키스로 날
가질 순 없을 걸
어지럽게 돌아가는
불빛에 홀리는
불나방 같이
수많은 남자
우습게 보일뿐
헛된 기대 하지마
값싼 웃음 기대마
너 비싼 여자
형씨! 춤 실력이
대단해 어때?
그 춤에 반해
허락해줄까?
유리구두 어제
딴 남자 준 거 알어?
열두 시가
다가오면
도망치듯 사라지는
그런 바보 아니야
한참 놀 시간
집은 좀 따분해
엄마와 두 언닌
일하겠지 뭐
밤에 피어나는 장미가
더욱 아름다운 이윤
차갑도록 예쁜 달빛에
녹아드니까
달이 낮에 가려 쉴 때면
검은 장미마저 슬퍼
맘의 문을 모두 닫은 채
밤을 기다려
어떤 누구라도
사랑만 있다면
투명한 눈물로
내 열쇠를 줄게
어떤 누구라도
저 달과 같다면
은은한 맘으로
날 가져도 좋아

너 비싼 여자 형씨!
춤실력이 대단해 어때?
그 춤에 반해
허락해줄까?
유리구두 어제
딴 남자 준 거 알어?
열두 시가
다가오면
도망치듯 사라지는
그런 바보 아니야
한참 놀 시간
집은 좀 따분해
엄마와 두 언닌
일하겠지 뭐
밤에 피어나는 장미가
더욱 아름다운 이윤
차갑도록 예쁜 달빛에
녹아드니까
달이 낮에 가려 쉴 때면
검은 장미마저 슬퍼
맘의 문을 모두 닫은 채
밤을 기다려
어떤 누구라도
사랑만 있다면
투명한 눈물로
내 열쇠를 줄게
어떤 누구라도
저 달과 같다면
은은한 맘으로
날 가져도 좋아
어떤 누구라도
사랑만 있다면
투명한 눈물로
내 열쇠를 줄게
어떤 누구라도
저 달과 같다면
은은한 맘으로
날 가져도 좋아
64380 D.Y.C.O Music
올리버 손낙희 작곡
손낙희 작사
2004.07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D.Y.C.O Music

이제는 확실하게 잊고
수많은 아픔을 딛고
올라서리라
다짐 또 다짐해봐도
난 또
슬픈 표정 짓고
이 모든게
너 때문이란 걸
난 굳게 믿고있어
baby
Wanna want you
you're my lady
견딜 수 없어
you drop the me crazy
아직도 네가 그리워
널 기다리고 있다고
수없이 말하잖아 oh
내 가슴속에서 oh yeah
이제껏 너를 지워낼수가
없는 그 이유
내가 사랑했던 진실
너만인 걸
아주 먼 훗날
이대로 먼 훗날
너무 눈이부신
내가 되는 그날
바로 너에게
그대로 너에게
벌써 너를 잊었다고
말할 그날
이젠 내가 할 수 있어
I can
생각은 더는
no no no
조금 힘들겠지
그땐 D.Y.C.O music
몸을 흔들어봐
나쁜 기억은 모두
Go go go
이 음악에 맞춰
나를 맡겨봐
music now
아직 나를
잊지 않았다면
제발 날 다시 찾아와
이렇게
기다리고 있는
내 모습이
애처로워 나
give it to me
아무것도
이제는 필요없어
모든게 더 이상은
나랑은 상관없어
널 떠올리려
아무리 노력해봐도
되지 않아
너를 볼 수 없는 걸
아주 먼훗날
이대로 먼훗날
너무 눈이 부신
내가 되는 그날
바로 너에게
그대로 너에게
벌써 너를 잊었다고
말할 그날
이젠 내가 할 수 있어
I can
생각은 더는
no no no
조금 힘들겠지 그땐
D.Y.C.O music
몸을 흔들어봐
나쁜 기억은 모두
Go go go
이 음악에 맞춰
나를 맡겨봐
music now-

너를 기다리고 있는 걸
알잖아
아직도 내가 이렇게
하지만 오늘이 지나면
달라질 내 모습
만들어 갈테니
이젠 내가 할 수 있어
I can
생각은 더는
no no no
조금 힘들겠지
그땐 D.Y.C.O music
몸을 흔들어봐
나쁜 기억은 모두
Go go go
이 음악에 맞춰
나를 맡겨봐
music now
내가 할 수 있어
I can
생각은 더는
no no no
조금 힘들겠지
그땐 D.Y.C.O music
몸을 흔들어봐
나쁜 기억은 모두
Go go go
이 음악에 맞춰
나를 맡겨봐
music now-
9480 Flamenco
올리버 최재은 작곡
강찬우,최재은 작사
2003.08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Flamenco

바보처럼 난
그댈 너무 믿었죠
영원할거라는 약속도
그대 눈빛도
이젠 깨달았어요
쉬운 사랑없다고
두번 다시는 그 누구도
믿지 않아
One 미칠것 같던 시간
two 눈물로 보냈죠
Three 그런 사랑은 이젠
내게서 모두 bye bye
Four 점점 강해져가요
five 시간이 갈수록
기억속에
그댄 잊혀지겠죠
웃을 수 있는
지금의 순간까지
너무 힘들었던 기억들
이젠 지워요
너무 그대 하나만
의지했던 바보가
새로 태어나고 있어요
I wanna dance
One 하늘을 날것 같아요
two 자유로운 나로
Three 이렇게 춤을 춰요
리듬과 함께 go go
Four 마음이 가벼워져요
five 이젠 사랑따윈
모두 잊을 수 있어요
flamenco-

더는 내 것일 수 없는
그댈 붙잡고싶진 않아요
이젠 나도 변할거예요
아픈 기억모두 bye bye
One 하늘을 날것 같아요
two 자유로운 나로
Three 이렇게 춤을 춰요
리듬과 함께 go go
Four 마음이 가벼워져요
five 이젠 사랑따윈
모두 잊을 수 있어요
flamenco
Dance with me
all night
Everything
alright
나의 사랑은
모두 없던 일처럼
잊혀지겠죠
힘든 시간들
그대 없던
나로 살아가겠죠
63719 Mermaide
올리버 손낙희 작곡
올리버 작사
2004.06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Mermaide

왜 말을 못해
뭐가 그리 어려워서
먼 곳만
바라보고 있는지
오 망설이지마
그저 너는 한마디만
해주면 되는데
더 이상
기다릴 수가 없잖아
이제 너의 그 맘을
나에게 보여줘
tell me now
내게 다가와
너의 두 팔안에
나를 안아줘
그대 kiss 만이 나를
사랑에 눈뜨게 해
나를 봐 누구보다
너를 원하고 있어
이런 내맘 너도 알잖아
내게 다가와
해가 지기 전에
나에게 결국
아무런 말도
해줄 수가 없다면
오늘밤 나의 사랑
하얀 물거품되어
사라져버릴지 몰라
Oh my love
너와 난 서로
너무나도 다르단 걸
이미 난
예감하고 있지만
그래 너 원한다며
난 나의 모든걸
버릴 수 있는데
더이상 애타게
하지 말아줘
이제 너의 그 맘을
나에게 말해봐
Tell me now
내게 다가와
너의 두 팔안에
나를 안아줘
그대 kiss 만이 나를
사랑에 눈뜨게 해
나를 봐 누구보다
너를 원하고 있어
이런 내 맘
너도 알잖아
내게 다가와
해가 지기 전에
나에게 결국
아무런 말도
해줄 수가 없다면
오늘밤 나의 사랑
하얀 물거품되어
사라져버릴지 몰라
Just my love
텅빈 무대에서
홀로 너를 기다려왔어
oh tonight
오늘 밤이 지나가면
난 없을지 몰라

내게 다가와
너의 두 팔안에
나를 안아줘
그대 kiss 만이 나를
사랑에 눈뜨게 해
나를 봐
누구보다 너를
원하고 있어
이런 내맘 너도 알잖아
내게 다가와
해가 지기 전에
나에게 결국
아무런 말도
해줄 수가 없다면
오늘밤 나의 사랑
하얀 물거품되어
사라져버릴지 몰라
oh my love-
63681 Sera
올리버 최재은 작곡
강찬우 작사
2003.08 1차 미리듣기 부르기 애창곡담기 가사보기

닫기

Sera

너를 사랑했단 이유로
너무 당연한 듯
나를 가진 너
나도 후회하진 않지만
너의 치사함에
너를 보냈어
아무리
세상 변했다고 하지만
남잔 똑같아
오직 내 여자는
항상 나에겐 처음이길
바랄 뿐이야
기억해 Sera
더 산다는게 죄야
넌 너조차도 구제 못할
쓰레기일 뿐야
Oh 제발 Sera
또 다신 찾지 말아
더 갈 곳 잃은
내 사랑을
더럽히진 말아줘
가버려

순결한 오직
너만 보던 내 맘을
눈먼 너에게 준 건
실수였어
텅빈 껍질만 벗겨내면
넌 없던거야
기억해 Sera
더 산다는게 죄야
넌 너조차도 구제 못할
쓰레기일 뿐야
Oh 제발 Sera
또 다신 찾지 말아
더 갈 곳 잃은
내 사랑을
더럽히진 말아줘
가버려
누굴 얼마나 속여왔니
날 스치던 너의
손길 하나로도
너를 알기엔 충분했어
넌 타고난 남자야
그래 Sera
난 부럽기도 하지
넌 상처 줄 뿐
상처 받을 사랑은 안해
oh 이젠 Sera
또 누굴 만난대도
난 너처럼만
너무 쉬운 사랑
할 수 있도록 변할게
처음 페이지로 이동이전 10페이지 이동1다음 10페이지 이동마지막 페이지로 이동